미안해. 수천수만 번을 말하고 또 미안해이 좁은 방의 낮은 천장이 하늘이란 게,내가 너의 우산이자 비란 게. 
I’m sorry. No matter how many times I say it, I’m still sorryThat this low ceiling of this small room is our sky,That I’m not your umbrella, but your rain.